허정 스님 “정청래 의원 말처럼 우리가 개선해야, 잘못한 사람처럼 모는 건 비상식적”


현 정부의 특정 종교 편향성 주장과 함께 이른바 ‘봉이 김선달’로 비유된 정청래 더불어민주당 의원의 ‘해인사 문화재 관람료’ 관련 지난해 국정감사 발언에 분노한 조계종이 승려대회 개최 방침을 밀어붙이자, 조계종 불학연구소장을 지낸 허정 스님이 20일 “답답하다”고 속마…

Sour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