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석열 측, 洪 등 상대로 “’레드라인’ 넘지 않겠다”


윤석열 전 검찰총장의 대선 캠프는 11일 홍준표 의원 등 당내 경쟁자를 상대로 ‘레드라인’을 넘지 않겠다는 원칙을 분명히 했다. 캠프 좌장을 맡은 권성동 의원은 이날 연합뉴스와 통화에서 “정권 교체라는 대의를 위해 다른 후보들과 일정한 선, 즉 레드라인을 넘지 …

Sour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