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익 망언에…외교부 “日, 한국인 강제노역 이미 인정”


25일 외교부는 일본 우익인사들이 사도(佐渡)광산에서 한국인 강제노역이 없었다는 억지 주장을 편 데 대해 “이미 일본 정부가 국제사회에서 공개적으로 인정한 바 있다”고 반박했다. 이날 최영삼 외교부 대변인은 정례 브리핑에서 이처럼 말했다. 이어 “…

Sour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