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철수 “부양의무자 기준 폐지…어르신 최저생계 나라가 책임”


국민의당 안철수 대선 후보는 2일 “기초생활보호 대상 부양의무자 기준을 완전 폐지하겠다”고 공약했다. 안 후보는 이날 국회에서 정책 기자회견을 열어 “절대 빈곤층의 부양 의무를 가족에게 미루지 말고 국가가 책임지는 시대로 가야 한다”며 이…

Sour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