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 인도태평양 전력강화로 중국 압박… 한미 동맹 역할 확대 불가피


미국 국방부가 29일(현지시간) 공개한 해외주둔 미군 재배치(GPR) 결과는 ‘중국 견제 강화’와 ‘전 세계 미군 배치의 소폭 조정’이라는 두 개의 키워드로 요약된다. 당장 중국이 강하게 반발하고 나선 가운데 국내 전문가들은 미국의 군사전략 방향이 중국 견제로 가고 있…

Sour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