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장동 의혹’ 유한기 이어 김문기도 사망…李 이슈 재부상 조짐 보이자 경계모드


더불어민주당과 이재명 대선 후보 측이 대장동 의혹의 핵심 인물인 김문기 성남도시개발공사 개발1처장의 사망으로 대장동 이슈가 재부상할 조짐을 보이자 경계 모드에 들어갔다. 지난 10일 유한기 전 성남도시개발공사 개발사업본부장에 이어 김문기 개발1처장도 사망하자 당혹스러운…

Sour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