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건희 “보도 말라” 당부에 서울의소리 기자 “저 남자입니다”


국민의힘 윤석열 대선 후보의 배우자 김건희씨가 유튜브 채널 ‘서울의소리’ 기자와의 일명 ‘7시간 통화’에서 친여(親與) 성향 방송인 김어준씨에 대해 “(진보) 진영이라기보다는 자기 사업가”라고 평가한 것으로 전해졌다. 김씨는 남편 윤 후보가 고(故) 노무현 전 대통령을…

Sour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