尹 “아내 ‘등판’ 권할 생각 없어. 본인이 판단할 문제”


국민의힘 윤석열 대선후보가 아내 김건희씨의 선거유세를 권하지 않을 생각이라고 밝혔다. 윤 후보는 28일 서울 양천구 한국방송회관에서 열린 한국방송기자클럽 토론회에 참석해 “저와 제 아내 관계는 서로에게 뭔가를 강요하지 않는다”며 이같이 말했다. 이어 “기본적으로 정치는…

Source